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용자별 맞춤메뉴

자주찾는 메뉴

추가하기
닫기

알림·자료

contents area

detail content area

코앞으로 다가온 백신 접종 “올해 안에 집단면역 형성 목표”(14F)
  • 작성일2021-02-18
  • 최종수정일2021-03-17
  • 담당부서코로나19예방접종대응추진단 홍보관리팀
  • 연락처043-913-2314
  • 2,815

🔊 [질병관리청X14F] 코앞으로 다가온 백신 접종 “올해 안에 집단면역 형성 목표”


지난 1월 28일, 드디어 백신 접종 계획이 발표됐죠.


정은경 / 질병관리청장 (2020. 1. 28. 코로나19 정례브리핑)
정부는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를 최소화하고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해 11월까지 집단면역 형성을 목표로 하는
코로나19 예방접종을 2월부터 차례대로 시행할 계획입니다.


질병관리청은 “11월 정도까지 ‘집단면역 형성'이 목표”라고 밝혔는데요.
코백스 퍼실리티 및 개별 제약사 백신(아스트라제네카, 얀센, 화이자, 모더나) 총 5천6백만 명분을 확보해서,
전 국민이 부족함 없이 백신을 접종할 수 있게 됐습니다.


백신은 총 4분기에 걸쳐 접종되는데요.
먼저 코로나19 고위험군인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 노인복지시설 생활자와 65세 이상 노인을 중심으로 접종을 하게 되고요.
점차 대상을 넓혀서 3분기부터는 18~64세 일반 성인까지 백신을 맞을 수 있게 됩니다.


정은경 / 질병관리청장 (2020. 1. 28. 코로나19 정례브리핑)
예방 접종의 순서는 당시의 코로나19 확산 상황,
백신 도입 일정 등의 변화에 따라서 예방접종전문위원회의 심의를 통해서 수정하여 실행할 계획입니다.


네가지 백신 중 ‘나는 어떤 백신을 맞게 될까’ 궁금한 분들도 계실텐데요.
마음에 드는 백신을 골라서 맞을 수는 없고요.


정은경 / 질병관리청장 (2020. 1. 28. 코로나19 정례브리핑)
여러 종류의 백신이 순차적으로 공급되는 상황에서 백신 공급 일정에 따라
예방접종전문위원회의 심의를 거쳐서 접종자를 선정할 예정으로 개인별 백신 선택권을 부여하기는 어려운 상황입니다.


제조사별로 백신의 보관방법과 유통조건이 다르고,
백신 별 예방접종 장소도 다양한 점을 고려해서,
백신 도착부터 예방접종까지 민관군 합동으로 안전하게 옮기고 보관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합니다.


또, 가장 핵심인 ‘콜드체인 유지'를 위해 사물인터넷 기반의 통합관제센터를 구축해서,
백신의 온도유지부터 배송위치 추적까지 실시간으로 관리한다고 합니다.


백신 맞고 나면 이제 해외여행도 가고, 드디어 마스크 탈출! 할 수 있는 거야???
삐- 아직은 아니에요! 방역 당국은 백신을 맞고 나서도 지금처럼 사회적 거리두기 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는데요.
면역이 생기기 전에 감염이 되거나, 시간이 지나면서 면역의 효과가 떨어지는 경우도 있어서, 집단면역이 생기기 전까지 코로나19 감염에 더욱 주의해야 한다고 해요.
방역당국은 특히 ‘국민 여러분께서 소망하시는 일상회복을 위해 예방접종에 적극 참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강도태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 (2021. 1. 31. 코로나19 정례브리핑)
지금은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순간입니다.
이와 함께 설 연휴로 인해 감염이 확산될 가능성도 걱정스러운 대목입니다.
설 연휴 기간 중 다른 지역으로의 이동과 여행, 모임이 증가할 가능성이 크고 이로 인해 3차 유행이 급격하게 재확산될 위험성도 있습니다.


코 앞으로 다가 온 백신 접종 소식에 마음이 들뜨기도 하지만, 코로나19는 아직 현재진행형입니다.

우리가 바라는 ‘평범한 일상'을 앞당기기 위해서는, 지금처럼 마스크 쓰기, 거리두기! 꼭꼭 지켜야겠죠?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TOP